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경기,아50842   발행목적  
 
      로그인 | 회원가입

서비스 전체

[ 카빙창업박람회 ] 가맹본사 신용등급 공개

정치개혁 원하시는 분 함께해요 [ 상식이 통하는 정치 시민모임 ] 2015 . 1 . 1 ~

광진구 을 국회의원 공약뉴스
03gng   

   
  추미애 대표의 제49차 최고위원회의 모두발언
  글쓴이 : 발행인     날짜 : 16-12-26 14:19    

추미애 대표의 제49차 최고위원회의 모두발언이다.

□ 일시 : 2016년 12월 26일(월) 오전 9시

□ 장소 : 국회 당대표 회의실

 

교수신문이 선정한 올해의 사자성어 ‘군주민수(君舟民水)’가 화제이다. 백성이 화가 나면 왕위를 뒤집는다는 뜻이다. 지난 박근혜 정권 임기 4년 동안 교수신문이 선정했던 사자성어를 보면, 마치 이 정권의 기승전결을 보는 것 같다.

임기 첫해인 2013년에는 ‘도행역시’, 퇴행의 시대가 ‘기’에 해당된다. 2014년 ‘지록위마’, 거짓의 시대는 ‘승’이다. 2015년 ‘혼용무도’는 무법의 시대를 말하는 ‘전’이다. 마침내 2016년에 악정과 실정을 참다못한 국민이 들고 일어서 크게 꾸짖는 탄핵의 시대를 뜻하는 ‘군주민수’는 ‘결’에 해당될 것이다.

임기동안 아무런 반성이나 소통 없이 권력의 단맛에 취했던 정권의 말로는 결국 국민의 손에 의해 심판받는 것이라는 역사의 순리를 다시 한 번 확인하게 하는 것이다. 국민의 심판을 받은 대통령뿐만 아니라 정치권 모두 주권자인 국민 앞에서 더 낮은 자세로 임해야 할 것이다.

새누리당 인명진 비대위원장은 한 달 전 “새누리당은 없어질 정당”이라고 말씀하셨다. 그러나 많은 국민들께서는 ‘새누리당은 없어져야할 정당’이라고 지적하고 있다. 인명진의 새누리당이 어제와 무엇이 다른지 국민 앞에 보여줘야 할 것이다.

청문회 위증교사 의혹과 노골적 국조특위 방해 행위를 저지른 이완영, 이만희, 최교일 의원을 즉각 경질하고 징계해야 할 것이다. 소위 맞불집회라는 곳에 가서 촛불국민을 조롱하며, 국민의 가슴에 피멍을 들게 한 김진태 의원을 불러다 회초리를 때려야할 것이다.

인명진 체제에 대한 국민의 솔직한 심정은 ‘친박 기득권 세력들에게 탈당방지용 방패막이로 이용되다가 끝내는 물러나게 될 것’같아 대단히 안타깝다고 한다.

사상 최악의 고병원성 조류독감으로 민생이 휘청거리고 있다. 이 와중에 일부 대기업계열 회사들이 직원들을 동원해 계란을 싹쓸이하다가 적발됐다고 한다. 계란 중간 유통업자들이 폭리를 취하고 있어 피해가 고스란히 농가와 소비자에게 전가되고 있다.

그런데도 정부는 제대로 된 물가안정과 수급대책을 내놓지 않고 현실성 없는 한심한 대책으로 우왕좌왕하고 있다. 국가적인 재난 상황에서 일부 대기업과 유통업체처럼 자신의 잇속만 챙기는 부도덕한 기업 행태는 반드시 바로잡고, 응분의 조치를 취해야 할 것이다.

 

후원하기 위/아래/옆 후원광고 클릭 및 이용해 주세요. 감사합니다.

[ 공약뉴스 - 투표정보. 투표하고 감시하면 정치바뀐다 ] --- 소개 ---->


facebook tweeter
   

제이머센터

정가 뉴스

청와대

더불어민주당

자유한국당

바른미래당

민주평화당

정의당

뉴스

3 NEWS

카빙뉴스

공약뉴스

이름뉴스

국회의원 300명 뉴스

경기 60

서울 49

부산 18

경남 16

인천 13

경북 13

대구 12

충남 11

전남 10

전북 10

충북 8

강원 8

광주 8

대전 7

울산 6

제주 3

세종 1

비례 47

특별시장 광역시장 도지사 교육감 34명

 

[ 공약뉴스 ] 팟캐스트 오픈
소리로 듣는 [ 투표 정보 ]

소개 | 광고안내 | 이용약관 | 개인정보정책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고객센터 | 통합전 싸이트맵통합전지난 편집판

서비스 시작 2006. 8. 5 | 언론피해 대표상담 및 청소년보호 책임자 : 임 카빙 010-5285-7622 | 사업자번호 : 128-39-29964 | 발행인/편집인 : 임재현

   Copyright (C) CABING  Corporations.  All  Rights  Reserved